#4 밥집 시리즈 – 올림픽공원

밥집시리즈 1 – 양재시민의숲

밥집시리즈 2 – 가락동

밥집시리즈 3 – 공덕동

밥집 시리즈 4 – 올림픽공원

올림픽공원은 식사를 하러 찾아오는 동네는 아니다. 하지만 주변에 주택가가 있고, 공원도 있다보니 자주 오는 곳이다. 이제 날이 풀렸고, 올해 처음으로 올림픽공원을 찾았다. 아기 산책을 겸해 앞으로 거의 매주 오게되지 않을까 싶다. 그리하여, 근처 식당들을 정리해볼 생각이다.

.

어차피 맛집 블로그는 아니니까, 그냥 메모 목적으로 남기면서 업데이트할 생각이다.

.

괜찮은 가족 식사를 원한다면 몽중헌이나 긴자 정도가 괜찮다. 가벼운 점심 식사라면 샘밭막국수나 서두산 딤섬도 괜찮다. 적당한 이탈리안이라면 이 동네 터줏대감인 코벤트가든을 가보면 좋다. 그 외에는 적당히 무난하다. 기본적으로 이 지역은 ‘동네 어머니들의 점심 식사’를 공략하지 못하면 실패하는 곳이다. 따라서 오랜시간 자리잡고 영업해온 식당들은 맛이나, 서비스, 가격이 일정 수준을 넘는다는 의미다.

.

1. 샘밭막국수 (비빔국수)

img_0013

개인적으로 매우 사랑하는 국수집이다. 막국수를 팔고, 빈대떡 같은 전류가 있다. 주말 점심에 면 음식이 먹고싶다면 여기를 간다. 한결같은 맛이다. 막국수 9,000원, 전류 10,000원 수준이다. 위치는 한국체육대학교 건너편이다.

.

2. 몽중헌 (중식, 딤섬)

 

딤섬으로 유명한 집이지만, 요리도 훌륭하다. 가격대가 높기 때문에 가족 모임이나 특별한 날 찾아볼만하다. 식사나 장소, 서비스 모두 훌륭하다. 다만 요리의 양이 생각보다 작아서, 생각했던 것보다 많이 시켜야 충분히 먹을 수 있다. 가격을 고려한다면 요리보다 딤섬 + 식사류 조합으로 먹는데 가장 만족도가 높다.

장소는 평화의문 건너편이다. 보통 딤섬은 10,000원 정도, 요리는 3~5만원 선이다.

.

3. 서두산 딤섬 (딤섬, 만두)

 

이태원의 자니덤플링이 떠오른다. 몇가지의 딤섬과 교자를 판다. 매우 맛있다. 다만 생각없이 마구 시켜 먹다보면  ‘저렴한 정도까지’는 아니다. 요리는 두 세가지만 정해놓고 한다. 요리도 나쁘지는 않지만, 아주 특별하지는 않다.

주소는 ‘방이동 104번지’다. 평화의문 건너편 블럭 안쪽에 있다. 주차는 어렵다.

.

4. 코벤트가든 (이탈리안)

이 동네 사는 사람치고 여기 모르는 사람이 있을까. 동네를 대표하는 이탈리안 레스토랑이다. 평균 이상의 맛을 보여주지만 딱 그 정도다. 편하게 입고 맥주 한잔 하면서 주말 시간을 보내기 좋다.

백제한성박물관 건너편에 있다. 몽촌토성역/평화의문에서 가깝다.

.

5. 골든 타이 (태국)

오래된 태국 음식점이다. 코벤트가든과 함께 공원 한쪽 라인을 책임졌던 레스토랑이기도 하다. 맛은 무난하다. 코벤트가든 근처에 있다.

.

6. 린찐 (중식)

동네에선 사실 몽중헌보다 더 유명하다. 잘 알려진 개그맨이 하는 레스토랑이기도 하고, 탕수육이 유명한 집에기도 하다. 그냥 무난한 중식집 정도가 적절한 평가일 듯 싶다. 가족 식사로 방문할 중식당이 별로 없다면 모르겠지만, 이 곳이 다른 중식당보다 나은 점은 별로 없다. 인테리어부터 뭔가 좀 낡아버렸다.

한국체육대학교 건너편에 있다. 성내동 448-17이다.

.

7. 봉피양 (불고기, 냉면)

img_8693

유명하고 비싸다. 불고기와 냉면은 확실히 평균 이상이다. 냉면만 먹으러 가도 좋고, 고기까지 먹어도 좋다. 가볍게 먹기엔 지나치게 비쌀 수 있으니 마음의 준비가 필요하다.

.

8. 긴자 (일식)

 

전형적이고 훌륭한 일식집이다. 가족 모임이 아니라면 굳이 찾지 않을 식당이긴 하다.

.

.

9. 금강산감자탕 (감자탕)

언제나 사람이 많다. 감자탕을 즐겨먹지 않더라도 한번 가볼만한 집이다.

.

10. 팔선생

팔선생이 다른 곳에도 분점이 있지만, 이 곳은 참 오래되었다. 성내동에 위치하고 있고, 정확히는 강동 CGV 뒷골목에 있다. 최근에는 방문한 적이 없어, 분위기가 어떨지 모르겠다. 하지만 팔선생 특유의 ‘중국스러운’ 음식들은 여전히 기억에 남는다. 보통 한국식 중식당에는 없는 메뉴들이 많다. 가격도 합리적인 편이라 가볼만하다.

.

11. 유천냉면

나에게는 평범한 냉면집이었지만, 나름 매니아층도 있다. 칡냉면이라 호불호가 나뉠 수 있다. 시원하게 먹을 수 있는 냉면이다. 풍납동 397-18번지다. 만두와 갈비탕 메뉴도 있다.

.

12. 산들해 (한정식)

가격 적당한 쌀밥집이다. 점심으로도 좋고, 저녁 모임도 좋다. 올림픽공원 평화의 문 건너편에 있다. 무난히 식사하기 좋다. 그다지 특징적인 식당은 아니다.

.

13. 제일제면소 (면요리)

 

CJ에서 운영하는 면집이다. 그래도 메밀면이나 우동, 국수류는 수준급이다. 올림픽공원 정문 안에 있다.

.

가보려고 생각 중인 곳들도 많다.

  • 최냉면
  • 해닭
  • 할머니 포장마차 멸치국수

3 Comments Add your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