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번째 손님, 스페인 영화를 봐야하는 이유

. 별다른 생각이나 사전 정보 없이 본 영화가 주는 몰입감이 있다. 전혀 모르는 배우의 얼굴, 낯선 언어, 이국적인 배경이 이내 익숙해지면서 그 매력에 빨려든다. 세번째 손님. 스페인 범죄 추리물이다. 우리가 잘 아는 영화로 치자면 범죄의 재구성 같은 장르다. 최근 몇 년간 본 범죄 추리 영화 중에 단연 최고였기에, 비행기에서 영화를 다 보고 혼자 울면서 박수쳤던…

케리, 깔끔한 하이틴 공포물의 정석

보통의 하이틴 영화에는 운동부 주장, 금발의 미녀, 이들에게 괴롭힘을 당하는 주인공, 이들의 행동을 제어하지 못하거나 조장하는 선생님과 부모들, 소심하지만 주인공의 고민을 들어주는 평범한 친구들, 대략 이런 캐릭터가 등장한다. . 스토리도 어느정도 정해져있다. 장난이 괴롭힘이 되고, 누군가는 사고로(?) 죽거나 크게 다친다. 그 경험을 현재의 사건과 교차하며 이야기를 끌어간다. 현재 시점에서는 그 때 괴롭힘에 가담했던 모두가 한…

더 이퀄라이저, 괜찮은 아저씨풍 복수극

. #1. 안톤 후쿠아. 일단 감독 이름을 들어봤다. 어마어마한 작품성까지는 아니더라도 최소한의 상업연출은 검증되었다는 얘기다. 스토리는 ‘아저씨’다. 은근히 헐리웃에도 묻지도 따지지도 않는 선한 아저씨 스토리가 많다. 덴젤 워싱턴은 멕시코 배경의 아저씨를 이미 찍었던 경험이 있다. 그리고 안톤 후쿠아 감독과는 트레이닝데이를 포함해 몇 편의 영화를 함께 찍었다. . #2. 영화의 줄거리는 단순하다. 선량한 우리의 이웃이 괴롭힘을…

극한직업, 훌륭한 코미디의 정석

. 다시 돌아온 유승룡의 코믹 연기가 반가웠고, 이하늬의 어깨에 힘을 뺀 모습도 좋았다. 좋아하는 배우들이 많이 등장했고, 코믹스럽게 전개되는 이야기가 끝까지 이어진 점도 좋았다. 코믹으로 시도했다가 (그래서 예고편은 잔뜩 코믹 코드로만 소개해놓고) 중반 이후에 진지한 장르로 바뀌는 무리수도 없다.

킹덤(kingdom) 시즌1

. #1. 넷플릭스 오리지널로 만들어진 첫 번째 한국 드라마다. 이미 넷플릭스 작품에 등장하며, 얼굴을 알렸던 배두나가 등장하고, 광해를 통해 목소리 굵은 조선시대 중신의 아이콘 류승룡이 있다. 류승룡과 대척을 이루는 인물로는 주지훈이, 그의 주변인으로는 김상호, 허준호, 진선규, 전석호와 김성규가 등장한다. 이름만 들어서는 얼굴이 선뜻 떠오르지 않을 수 있으나, 얼굴을 보면 매우 친숙한 배우들이다. 사극답게 얼굴이 알려진…

완벽한 타인, 충실했지만 아쉬운 리메이크

프랑스 원작 영화인 위험한 만찬을 리메이크한 영화다. 난 원작을 넷플릭스로 먼저 보았고 완벽한 타인은 오늘에서야 올레TV로 보았다. 리메이크의 범위가 어디까지인지는 모르겠지만, 이 영화는 한국판 ‘위험한 만찬’이라 보는게 더 맞겠다. 주요 대사, 설정, 장면까지 대부분이 동일하다. 스토리는 간단하다. 사회적으로 자리잡은 40대 중반의 남녀가 모인다. 정신과 의사와 성형외과 의사 커플, 레스토랑 주인과 수의사 커플, 변호사와 주부 커플,…

IO, 독특한 B급 멸망 스토리

… 인간은 환경을 파괴하고, 파괴된 지구는 인간을 공격한다. 결국 인간은 멸망을 피하기 위해 노력한다. IO에서는 인간이 지구를 떠나고, 마지막 한 대의 피난선만이 남았다. 한 과학자가 높은 언덕에 살아간다. 그녀는 홀로 남아 변화한 지구 환경과 그 환경에 적응하는 동식물에 대해 연구한다. 그리고 그녀 스스로 이 환경에 적응할 수 있는지 시험한다. 매력적인 배우들이 등장한다. 크리스틴 스튜어트의 신인…

2018.11.20

#1. “당신자신과 당신의것”을 보았다. 배우들 중에는 이름과 얼굴이 알려진 배우가 많이 등장했다. 권해효나 이선균, 그리고 주인공이 있다. 여자 주인공으로 등장한 배우도 인상적인 모습이었다. 앞으로 이런저런 영화에서 보게될 것 같다. 홍상수 영화가 대략 이렇지만 이번에도 역시나 애매하다. 이 영화는 왜 찍은거지? 저 배우들은 뭐가 마음에 들어서 영화 출연을 결정했을까? 사실 나만 모르는 심오한 세상의 이치가 담겨있겠지….

바세린

이번 겨울은 유난히 건조하다. 집착에 가까울만큼 공간의 습도를 높이고, 다양한 보습제를 사용한다. 이맘 때 입술이 트고, 피부가 건조해지면 오래전 훈련소에서 사용한 바세린의 기적이 떠오른다. . 바세린은 어릴적 안방에 있던 키가 낮은 문갑에 늘 있었다. 오랜 기간동안 손으로 덜어낸 모양이 그대로 남아있었고, 냄새가 고약한 호랑이 연고, 베이비 파우더, 그리고 몇 가지 비상 약품과 함께 있었다. 이미…

2019.01.10

#1. 오전에는 미팅이 있었다. 다행이 가까운 곳이라 시간적인 부담은 적었다. 가까운 곳이라 오고가는데 많은 시간을 허비하지는 않았다. 미팅은 30분이 채 걸리지 않았다. 빠르게 끝나는 미팅은 두 가지 상황에서 일어난다. 미팅 어젠다가 미리 공유되어 있고, 서로가 어떤 지점에서 논의해야할지 아는 경우다. 그렇지 않다면 목적성이 정확하지 않은 미팅이다. 미팅을 하려고 대화를 시작했으나, 그 자리에서 결정할 수 없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