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실만한 마트 와인

사실 맛을 묘사하는건 어렵지 않는가? 풀바디라고 쓰면 맛을 상상할 수 있겠는가. 그래도 ‘그냥 먹을만한 와인 하나 골라주세요’라고 하기 민망한 것도 사실이다.

 

1. 콘차이 토로 그랑 리제르바 카베르네 쇼비뇽

Concha y Toro 와이너리라고 써있으면 실패하지 않는다. 맛의 밸런스가 좋고, 바디감도 좋다. 가격은 롯데마트 기준 20,000원 수준이다. 아. 칠레 와인이다.

.

2. 트라피체 오크캐스크 카베르네 쇼비뇽

트라피체는 아르헨티나 멘도자 와인이다. 가격은 13,000~14,000원 정도인데 가격대비 만족도가 아주 높다. 아무 생각 없이 와인 한잔 하고싶을 때 마셔도 좋고, 친구들 모이는날 고기 구워먹으면서 함께 마셔도 좋다. 아르헨티나 와인답게 말벡도 좋다.

#201603 친구들을 집에 초대했을 때에도 ‘오…맛있는데?’ 반응을 이끌어내다.

IMG_8571

#20161008 역시 가성비는 최고다.

image

 

3. 끌로 드 로스 시에떼

끌로 로스 시에때 역시 아르헨티나 와인이다. 가격은 30,000원 수준이다. 괜찮은 수준을 넘어 상당히 훌륭한 맛을 제공한다. 7개의 도멘에서 생산된 포도로 만들어지는 와인이라 매우 인상적인 로고를 지니고 있다. 이름은 외우기 어렵지만 라벨은 기억할 수 있다. 선물로도 좋고, 가족과 좋은 자리에 함께하기 충분하다. 개인적으로는 가족들과 좋은 일이 있을 때 가장 먼저 생각나는 와인이다.

 .

4. 이글호크

생각보다 맛있는 호주 와인이다. 가격은 2만원 수준. 이름이 좀 후진고, 호주 와인답게 코르크를 사용하지 않은게 살짝 아쉽다.

 

//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